선린53동기회

 
  자유게시판
  유머/한담방
  사진/아름다운글
  음악감상방
  성 인 방
  추억의 사진방

 
     

♡ 노인이 큰소리치며 사는 지혜 ♡

작성자 : 박용설


♡ 노인이 큰소리치며 사는 지혜 ♡




회갑잔치가 사라지고 인생칠십고래희(人生七拾古來稀)라는 칠순잔치도 사라진
인생백세고래희 (人生百世古來稀)가 정답인 때는 바야흐로 초 고령화(高齡化) 
인생 백세시대!

60대는 노인 후보생으로 워밍-업 단계요
70대에 초로(初老)에 입문하여 80대 중노인(中老人)을 거쳐 망백(望百)의 황혼 길에
어둠 속으로 사라지는 인생,

장수(長壽)가 좋기는 하나
아족부행(我足不行) 내 발로 못 가고
아수부식(我手不食)내 손으로 못 먹고
아구부언(我口不言) 내 입으로 말 못하고
아이부청(我耳不聽) 내 귀로 못 듣고
아목부시(我目不視) 내 눈으로 못 본다면
살아도 사는 게 아니요 죽을 맛이 아니겠느뇨?

그래서 첫째도 건강 둘째도 건강, 건강이 최고의 가치이며 그래도 노인으로써 
언제 어디에서나 큰소리치고 사는 "100세 시대의 노인 처세법"의 처음과 끝은 
딱 하나!

그것은 바로 
첫째도 “내가 쏜다!” 
둘째도 “내가 쏜다!”
언제 어디서나 누구에게나 술 한 잔 밥 한 끼쯤 베풀 줄 아는 여유,
대접 받기보다는 한 턱 쓰는 즐거움이 아니겠는가!

결코 젊은 날로 되돌아 갈 수 없고 다시 한번 더 살 수도 없고 한 번 살다 끝나면 
영원히 끝나는 일회용 인생 지금 이 순간 큰 소리 한 번 못 치면 언제 또 해보겠습니까?
죽을 때 자식들에게 논 한 마지기 덜 주면 될 것을 나이가 들수록 "입은 닫고 지갑을 
열라!" 는 말처럼 이제라도 남은여생, 큰소리 꽝꽝 치며 웃으며 즐겁게!
내일 점심은 내가 큰 소리 쳐도 되겠는가?”

“예, 형님! 큰소리로 악을 써도 좋습니다”
“OK! 오랜만에 큰소리 한 번 치게 해 줘 고맙네!”

고생 고생 하여 모은 재산 아까워 망서리다 써보지도 못하고 병들어  눈물 흘린들
무슨소용 있겠나? 겉 다르고 속다른 자식들은 속한 죽음 고대 하며 애고 지고 눈물의 
미소가  안보이는가 


- (시인  소천) -


 





3 집이 같은 비밀번호의 비밀.
뇌 연령 TEST (한번 해보세요)

태그연습장