선린53동기회

 
  자유게시판
  유머/한담방
  사진/아름다운글
  음악감상방
  성 인 방
  추억의 사진방

 
     

《명량 소주 해전》

작성자 : 박용설



 

    《명량 소주 해전》

    때는 소주나라 금복주 임금 14년, 숙취년...
    백성들이 맥주반,소주반을 실천하며 숙취에 빠져 지내던 어느 날,
    바다건너 양주나라가 각종 위스키 전함을 이끌고 소주나라를 침략하였다 !
    위스키의 뒤끝 없음에 방심하던 소주군은 연전 연패하니 나라의 운명이
    풍전등화라.

    참이슬장군, 시원장군, 무학장군 등이 출사표를 던지고 전장으로 나아갔으나, 
    적의 높은 알콜 도수를 앞세운 파상 공격에 힘 한번 써보지 못하고 나가
    떨어졌다.

    허나, 소주 나라를 구할 뛰어난 장수가 있었으니 그가 바로 금복 마을
    "참" 장군이었다. 전라 좌수사로 있던 참 장군은 경상우수사 국순당 장군이
    지키던 원샷^성의 함락 
    소식을 듣게 되었다.

    위스키군 숫자가 아무리 많아도,
    꼬냑부대 무술이 아무리 강해도,
    브랜디 전사들이 병을 잘 따도,

    우리 소주병사들이 잘 싸워 줄 것으로 믿은 금복 마을  참장군은
    세계 최초 거북 전함을 타고 솔침 화살을 쏴대며 해전에서 승리를
    거두어 적의 
    보급로를 차단하니 적군은 안주와 술잔의 보급이 끊겨 고립
    되고 말았다.

    그러나, 참 장군이 혁혁한 공을 세웠음에도 카스장군의 모함으로 인해 금복주 
    임금이 진노하여 목숨까지 위태롭게 되었는데...

    이때,충직한 선비 안동소주가 상소 올려 장군 목숨을 구하였다.
    참 장군은 졸병으로 강등되어 관직 박탈 당하고 팩소주로 백의종군 하였다.
    그후, 참 장군의 뒤를 이어 삼도 수군통제사로 부임한 카스장군은 위스키군에 
    연전 연패하여 도망가 버렸고,이에 다급해진 금복주 임금은 참 장군을 다시
    삼도수군통제사에 임명하니, 참 장군은 귀신같은 용병술과 다양하고 창조적인
    폭탄주로 위스키군을 일거에 섬멸하여 전쟁을 승리로 이끈다.

    그러나,
    마지막 전투 도중에 적이 던진 정종에 맞아 소주를 줄줄 흘리며,
    이 말을 유언으로 남기며 장렬히 전사하게 된다.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*

    “나의 낮은 알콜도수를 적에게 알리지 마라” 


 







사랑에 빠진 남녀외....
♡숫처녀와 인공수정 ♡

태그연습장